레인보우영동페이, 충전방식 바꾼다
레인보우영동페이, 충전방식 바꾼다
  • 유호찬 기자
  • 승인 2024.06.12 14: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할인→후캐시백…부정유통 차단 목적
레인보우 영동페이. (사진=영동군 제공)

영동군은 이달부터 레인보우영동페이의 충전 방식을 선할인에서 '후캐시백'으로 전환한다고 11일 밝혔다.

선할인 충전 시 발생하는 부정 유통 문제를 잡기 위해서다.

후캐시백은 결제 금액의 10%를 포인트로 적립해 주는 방식이다. 70만원을 충전하면 액면가 70만원이 구매되고 결제 금액의 10%는 적립된다.

레인보우영동페이의 월 충전 한도액은 개인별 70만원, 보유 한도는 100만원으로 기존과 같이 유지된다.

군 관계자는 "후캐시백은 소비 유발 효과가 커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다""소비자들이 지출 후에 받는 혜택을 더 체감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유호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