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진천군, 산업부 미래에너지 생태계 활성화사업 공모 선정
충북도·진천군, 산업부 미래에너지 생태계 활성화사업 공모 선정
  • 엄재천 기자
  • 승인 2024.05.24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I통합 연계 및 계통 유연성 지원 선정

충청북도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공모하는 미래지역에너지 생태계 활성화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해당 공모사업은 올해 처음으로 추진되는 분산에너지관련 사업이다. 전국 지자체에서 21개 사업을 신청해 9개 사업이 선정됐다.

충북도는 전력계통 유연성 확대 설비 지원 분야에서 1개 사업이 선정되어 국비11.5억원을 확보했다.

산업부 지원대상은 분산에너지 활용을 위한 플랫폼 구축 지원 전력계통 유연성 확대 설비 지원 분산e 생산설비 지원 등이다.

충북도와 진천군의 선정사업명은 신척저수지 RE100완성을 위한 AI통합 연계 및 계통 유연성 지원사업이다. 사업비는 181400만원(국비 115000만원, 도비 15000만원, 군비 35000만원, 기타 16400만원)이다.

이번 사업은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시행(2024614)에 따른 지역 맞춤형 분산 에너지 보급 확대 및 분산에너지 생산 및 소비 체계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한다.

주요 사업내용은 진천군 신척저수지 일원에 기존 태양광(300kW)을 재이용 배터리 ESS(2.3MW)에 연계 등 통합관리 플랫폼 구축으로 신척저수지 부대시설 및 신척산업단지 폐수처리장의 전력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김두환 김두환 경제통상국장은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대응을 위해 해당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향후 분산에너지 특화지구 지정 등 충청북도의 전력자립률(20229.4%, 전국14) 제고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엄재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